경주署,‘테마가 있는 거리’노서동 여성안심귀갓길에 셉테드 사업 전개

경주 관내 학생 대상「귀갓길 명칭 공모전」실시

경주경찰서(서장 박찬영)

이동훈 기자

작성 2020.07.25 09:39 수정 2020.07.27 10:57
경주서안심귀갓길
공모전 포스터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이동훈 기자] 경주경찰서(서장 박찬영)는 8월 중 노서동 여성안심귀갓길(위치: 중부동행정복지센터~농협하나로마트 뒤편)에 셉테드(CPTED, 환경설계를 통한 범죄예방)사업을 실시하여 ‘테마가 있는 거리’를 조성할 것이라고 밝혔다.


토끼와 거북이가 경주하는 동화를 모티브로 한 이번 셉테드 사업에는 도로 페인팅 및 방범시설물(로고젝트, 안내판, 전단지 부착 방지시트 등)을 설치하고 원룸 외벽에 침입감지센서를 부착하는 등 약 2천만원의 예산이 투입될 예정이다.



아울러 이번 사업은 한국원자력환경공단이 참여하고, 경주 관내 초‧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귀갓길 명칭을 공모하는 등 경찰과 지역사회가 손을 맞잡고 함께 범죄를 예방하는 이른바 ‘민‧경 합동 공동체 치안 활동’의 일환으로 진행된다.


박찬영 경주경찰서장은 “친숙한 동화 주제를 토대로 한 이번 셉테드 사업을 통해 여성과 아동에게 더욱 더 안전한 귀갓길을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며, “학생들은 명칭 공모전에서 자신의 창의력을 마음껏 발휘하여 내 손으로 직접 우리 동네 귀갓길 이름을 짓는 뿌듯함을 함께 가져가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귀갓길 명칭 공모전에 참여할 경주 관내 초‧중‧고등학생들은 다음달 2일까지 명칭과 그 의미를 적어서 이메일(gydms78@police.go.kr)로 접수하면 되고, 8월 초 심사 후 최우수 당선작은 방범시설물, 전단지부착방지시트 제작 시 그 문구가 삽입된다.

 


Copyrights ⓒ 대한민국청소년의회 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동훈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