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방 약재의 고장 제천에서 ‘약선 천연조미료 요리 명인’ 탄생, 경찰일보 변상주 기자

- 대한민국 국제요리 대회서 전시경연 부문 수상과 함께 명인 등극 -

변상주 기자

작성 2020.07.06 20:24 수정 2020.07.07 11:49


[변상주 기자] = 제천 명가박달재 정연순 대표가 지난 달 26일 사)한국조리협회 주관으로 열린 ‘2020 대한민국 국제요리 & 제과 경연 대회’ 에서 약선 천연조미료 요리명인으로 지정했다.


정 대표는 지난 25일부터 28일까지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진행된 ‘2020대한민국 국제요리 대회’에서 전시경연 부문 수상과 함께 명인으로 등극했다.


(사)한국 조리협회가 세계적 수준의 식품조리와 가공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해 연 이번 대회는 국제적인 규모로 대한민국에서 열리는 가장 큰 규모의 대회다.


이번 대회는 코로나19 사태에 따라 인원의 입장을 규제하며 감염병 확산 방지를 최소화하며 진행되었다.


대회는 라이브 경연단품, 단체급식, 외식 프랜차이즈, 칵테일, 바리스타, 전시경연 3개 부문으로 나눠 펼쳐졌다.


정연순 대표는 현장에서 한방약재를 이용한 음식으로 관중들의 이목을 집중시키며 한방을 알리는데 일조했다.


또한, 한방약재를 이용한 조미료를 선보여 많은 관심을 받으며 음식계의 새로운 이목을 집중시켰다.


정 대표는 "자신에게 주어진 상이 더욱 어깨를 무겁게 만든다."며,


"자랑스러운 대한민국 요리 명인으로 제천의 한방 요리를 알리는데 적극 앞장서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경찰일보 변상주 기자

happyok35@naver.com


Copyrights ⓒ 대한민국청소년의회 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변상주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경찰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