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 코로나19 위기 뚫고 해외시장 개척한 ‘수출 초보기업·유공자’를 찾습니다

경기도, 2020년도 수출 유공자 표창 및 수출프론티어기업 참여기업 모집

수출 유공자 표창, 우수 수출기업 및 교류협력활동 기여 기업에 유관기관 표창 수여

수출프론티어 기업, 2018. 1. 1.~2020. 5.30. 사이 첫 수출기업 80개사 내외 선정

김기영 기자

작성 2020.06.29 17:38 수정 2020.06.30 01:42

경기도가 코로나19 등 어려운 대외여건 속에서도 위기를 극복하고 올 한해 뛰어난 수출실적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힘쓴 ‘수출유공자’와 수출을 막 시작한 ‘수출프론티어기업’을 발굴해 판로개척을 지원한다.


경기도는 올해 ‘2020 수출 유공자 표창’과 ‘2020 수출프론티어기업’에 참여할 도내 중소기업을 모집한다고 29일 밝혔다.

‘수출 유공자 표창’은 수출 및 교류협력 활동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힘쓴 도내 기업을 선정해 표창하는 제도다.

선정대상은 도내 중소기업 중 우수 수출기업 및 교류협력 활동에 기여한 기업, 유관기관, 유공자 등이다. 선정규모는 수출 증진분야 32개사, 수출 혁신분야 14개사, 교류협력분야 4개사, 기업체 임직원 및 유관기관 유공자 5개사 총 55개사 내외로 선정할 예정이다.


신청을 원하는 기업은 8월 28일까지 도내 경제단체장 등의 추천을 받아 (사)경기도수출기업협회 사무국으로 접수하면 된다. ‘수출프론티어기업’은 수출 초보기업을 대상으로 수출기업인으로서 사기진작과 자긍심 고취를 위해 마련된 제도로, 확인패 수여와 함께 해외전시회 참가나 통상촉진단 등 도의 수출지원 사업 신청 시 가점을 받을 수 있다. 선정대상은 도내 중소기업 중 2018년 1월 1일부터 올해 6월 30일 사이 첫 수출실적이 발생한 업체이며, 선정규모는 80개사 내외다.

특히 올해는 ‘수출프론티어 기업’ 선정업체 중 뷰티, 생활소비재, 기계류, 의료·바이오, IT·전자 등 5개 분야별 최고 수출액 달성 업체에게 ‘수출 신인왕’의 영예가 주어진다. ‘수출 신인왕’ 업체는 도 수출지원 사업 신청 시 5점의 가산점을 받는다.

수출프론티어기업 및 수출 신인왕 인증 유효기간은 3년이다. 신청을 희망하는 업체는 오는 8월 28일 오후 6시까지 이지비즈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으로 접수하면 된다.


‘수출 유공자 표창’과 ‘수출프론티어기업’의 최종 선정업체 발표는 오는 11월 중 예정되어 있으며, 연말에 열릴 ‘2020년 경기도 수출기업인의 날’ 행사에서 표창 및 확인패를 수여할 계획이다.

김규식 경제기획관은 “올해 코로나19 극복 과정에서 K-방역 등 우리나라의 위상이 높아진 만큼, 이를 계기로 수출 활성화에 박차를 가해야할 시점”이라며 “위기를 뚫고 해외시장 개척에 애쓴 기업들을 위해 다양한 정책과 사업을 발굴해 지원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자세한 사항은 이지비즈 홈페이지(www.egbiz.or.kr)를 참고하거나 경기도수출기업협회 사무국(031-259-6462, 6463)에서 문의가 가능하다.





Copyrights ⓒ 대한민국청소년의회 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기영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소상공인연합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