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극복 초전공원 찾아가는 음악회 열려

진주역 철도부지 재생 프로젝트 추진위원회 & 볼래로 문화거리 운영위원회 참여

서문강 기자

작성 2020.05.22 11:21 수정 2020.05.22 11:22
사진=진주시




코로나19 극복 찾아가는 음악회가 오는 24일 오후 3시 30분 초전공원에서 열린다. 찾아가는 발코니 음악회는 코로나19의 최전선에서 땀 흘리는 의료진과 지친 시민을 위로하기 위해 지난 5월 2일부터 망경동 한보아파트, 명석면 동신아파트, 상평동 동일스위트 등에서 지역주민의 많은 호응 속에 매주 열렸으며 이번이 4회째다. 이번 음악회는‘구)진주역 철도부지 재생 프로젝트 추진위원회’와 ‘볼래로 문화거리 운영위원회’가 공동으로 주관/주최한다.

또한 국악자매 앙상블 “소공”, 전국 민요경창대회 금상을 수상한 황인아를 비롯해 들숨 앙상블 이진희 대표와‘with Bar 박민성’, 볼래로 밴드(박순화 외 2명)가 참여하여 아름다운 목소리와 선율을 시민에게 선사할 예정이다.






Copyrights ⓒ 대한민국청소년의회 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서문강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코스미안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