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경찰서, 전 직원 마음 모아 독거노인에 재난 극복 성금 전달

경주경찰서(서장 박찬영)

이동훈 기자

작성 2020.05.21 08:26 수정 2020.05.21 08:26
독거노인 재난극복 성금 전달


경주경찰서(서장 박찬영)에서는 ′20.5.19. 관내 거주하는 독거노인(2명)과 장기투병 직원(1명)을 찾아가 코로나-19로 힘들 이들을 위로하고 전 직원들이 함께 모은 성금을 전달했다. 


황성동 거주 ‘최○○ 할아버지(84세)’는 “기초생활 수급을 받으며 살고 있어, 겨울에는 난방비가 모자라 힘이 드는데 이렇게 찾아와주니 고맙다. 아껴서 잘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충효동 거주 ‘송○○ 할아버지(73세)’는 “북한에서 6.25때 넘어와 청각장애인으로 혼자 살고 있지만, 이렇게 관심을 가져주시는 분들이 있어 행복하게 살고 있다.”며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박찬영 서장은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긍정적으로 살아가시는 어르신들이 감사다.”며, “큰 금액은 아니지만 경주경찰서 전 직원들이 모은 정성인 만큼 어르신들과 투병 직원들에게 힘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경주경찰서 전 직원들이 동참해 ‘사랑 나눔 기금’을 매달 모금해 일부 금액을 도움이 필요한 사회적약자에게 전달하고 있다.

 


Copyrights ⓒ 대한민국청소년의회 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동훈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