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에서 40대 남성 사망자 코로나19 감염 확진

40대 남성 사망자 코로나19 감염


경주시는 자택에서 혼자 숨진 남성 A씨(남,40세)가 사후 검사 결과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22일 밝혔다.  


숨진 A씨는 지난 21일 야간 출근임에도 직장에 출근하지 않고 연락이 되지 않자 자택에서 혼자 숨진 채로 지인에게 발견됐다. 


사망자 A씨는 동국대경주병원으로 이송 후 보건소 요원이 검체 채취 한 결과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의료진과 접촉자 4명, 방역 및 이송자 2명, 장례식장 직원 3명 등을 자가격리 중이며, 발생경위 및 접촉자는 계속 파악중이다. 

이영석 부시장은 “그 동안 우리시는 코로나19 지역 확산 방지에 모든 행정력을 동원했지만 확진자 발생을 막지 못해 안타깝고 송구스럽게 생각한다”며, “질병관리본부와 협조 하에 정확한 정보를 확인해 시민들께 신속하고 투명하게 공개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시민여러분께서는 확인되지 않은 가짜뉴스나 유언비어에 불안해 하지마시고, 이번 사태가 진정될 때까지 중앙방역 대책본부와 경주시의 공식 정보만을 믿으시길 당부”했다. 

 



Copyrights ⓒ 대한민국청소년의회 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동훈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