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주군 가천면, 제설작업으로 주민안전에 총력

제설작업으로 주민안전에 총력


성주군 가천면은 17일 강설에 의한 도로결빙을 예방하고자 제설작업반을 운영 관계부서의 협조를 받아 제설반과 장비를 동원 비상근무를 실시하는 등 민관합동작업을 통해 제설작업에 총력을 기울였다. 


제설작업에 소형제설차와 민간트랙터, 백호 등 장비를 동원하여 법전리의 남티재·모래재 등 고갯길과 신계리, 용사리의 상습결빙구간을 위주로 염화칼슘과 모래를 살포하는 등 신속한 제설작업을 실시하였다.



특히, 김명순 가천면장은 현장에서 제설작업반의 작업과 장비투입을 진두지휘하여 신속한 제설작업을 펼친 결과 주민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었다.

  

김명순 가천면장은 강설시 빙판길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내집 앞 눈치우기 등 주민들의 적극적 참여 및 잔설에 대한 철저한 순찰과 조치로 추가 피해를 입지 않도록 만전을 기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Copyrights ⓒ 대한민국청소년의회 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동훈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