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시, 제12회 충청애국선열 추모제 열어,손화진기자

- 순국선열들의 저항정신과 광복정신에 기리고 감사 표해 -

입력시간 : 2019-11-14 16:02:25 , 최종수정 : 2019-11-14 18:57:04, 손화진 기자


손화진기자 = 계룡시가 순국선열의 날(1117)을 맞아 14일 오전 광복단결사대 기념탑에서 제12회 충청애국선열 추모제를 가졌다.

 

이날 추모제는 구자열 부시장, 광복회원, 보훈단체장, 시민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순국선열 및 호국영령에 대한 묵념, 헌화, 분향 등으로 진행됐다.

  

참석자들은 계룡의 독립운동가 한훈, 배영직 선생 등을 비롯한 알려지지 않은 순국선열들의 저항정신과 광복정신을 회고했다.

 

시 관계자는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100주년을 맞는 올해 개최되는 순국선열 추모제는 그 어느 때보다 무거운 책임감과 사명감을 갖게 한다지금의 대한민국은 특별한 누군가가 아닌 평범한 이웃의 값진 희생이 있었다는 것을 잊지 않고, 시민 모두가 고귀한 정신을 이어 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순국선열의 날은 국권회복을 위해 헌신한 순군선열의 독립정신과 희생정신을 기리기 위해 제정한 법정기념일로, 대한민국임시정부에서 을사늑약이 강제 체결된 1117일 순국선열공동기념일로 제정한데서 시작됐다.

[경찰일보 손화진기자]​


Copyrights ⓒ 대한민국청소년의회 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손화진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경찰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