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시, 주민이 요구하는 맞춤학습 주민학당 운영, 경찰일보 변상주 기자


[변상주 기자] = 제천시는 읍·면지역을 대상으로 평생학습 사각지역과 소외계층 해소를 위한 주민학당(住民學堂)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주민학당은 평생학습 사각지역을 해소하고 마을주민이 주도하는 주민학당 운영으로 근거리 학습권을 보장하며,


이를 통해 지역 주민의 화합 및 소통의 장을 구축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주민학당은 읍·면 지역별로 ▲지역특화 ▲지역 인력 인프라구축 ▲지역민 일자리 창출 ▲창업, 부업 등 자격과정 ▲학습 재능기부 ▲지역 문제해결을 위한 프로그램 등을 주민 스스로 개발하여 신청하면 된다.


단순한 취미활동, 오락성 여가 프로그램은 선정에서 제외될 수 있다.


주민학당에 선정되면 오는 4월부터 강사를 배정하여 10회~15회(주1회 2시간)까지 운영되며 교재, 재료비를 제외한 강의료를 시가 지원한다.


금년에는 읍·면지역 총 20개소를 선정할 예정이며 2021년부터는 확대 운영을 통해 평생학습 사각지역과 학습 소외계층을 해소해 나갈 방침이다.


주민학당 운영을 원하는 지역 주민은 공고사항을 참고하여 10명 이상(면 지역 6명이상) 학습자와 교육 장소를 확보한 후,


오는 24일까지 제천시평생학습관에 방문 또는 이메일(niceph88@korea.kr)로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주민학당 운영을 통해 학습 소외계층을 해소하고 평생학습문화 확산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경찰일보 변상주 기자

happyok35@naver.com


Copyrights ⓒ 대한민국청소년의회 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변상주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경찰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