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북부소방서 화재 없는 안전마을 정비 나서

포항북부소방서(서장 윤영돈)

주택용 기초소방시설을 보급
명예소방관 위촉식


포항북부소방서(서장 윤영돈)는 12일 15시 관내 화재 없는 마을로 지정된 덕동 마을을 방문하여 주택용 기초소방시설을 보급하고 화재예방 소방안전교육을 실시하였다.


이날은 마을이장 등 3명이 마을 안전지킴이로서의 역할을 하는 명예소방관 위촉식도 가졌다.



화재 없는 안전마을은 소방서와 원거리에 있는 마을에 주택용 소방시설(소화기∙단독경보형 감지기)을 보급해 마을의 소방안전관리능력을 향상시키고 주택화재 피해를 저감하는 정책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포항북부소방서는 현재 소방관서에서 비교적 원거리에 위치한 기북∙죽장∙송라∙신광면 덕동마을 등 10개 마을을 운영하고 있다.


윤영돈 서장은 “화재로 인한 인명피해가 없는 안전한 마을을 조성하기 위해 앞으로도 주택용 소방시설 정비 등 지속적인 관리 및 정비를 통해 예방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Copyrights ⓒ 대한민국청소년의회 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동훈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