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총선 정의당 조명래(북구갑), 이영재(북구을)후보자 심사 통과

17일부터 시작되는 예비후보 단독 후보 등록 예정

입력시간 : 2019-12-12 23:39:14 , 최종수정 : 2019-12-24 12:18:53, 대구북구뉴스 기자
[사진=이영재 정의당 북구지역위원장]

 

2020 정의당 국회의원선거 공직선거 후보자로 나선 조명래 전 대구시당 정치개혁본부장(북구갑). 이영재 정의당 북구지역위원장(북구을)이 지난 11일 자격심사를 통과했다.


이영재 북구위원장과 조명래 전 본부장은 총선후보 심사기준에 단 한 건의 결격사유나 흠결도 없이 무난하게 적격 심사 결과를 통과했다. 이에 따라 이들은 이번 17일부터 시작되는 예비후보자 등록기간에 정의당 단독후보로 등록할 예정이다


앞서 정의당은 지난 1125일 국민의 눈높이에 맞는 국회개혁의 일환으로 믿고 찍을 수 있는 공천혁신을 위한 더욱 강화된 정의당 공직후보자 자격심사 기준을 발표한 바 있다.


정의당의 대표적인 5가지 강화 기준은 입시 특혜 여부, 취업 과정 비리 여부, 1가구 1주택 원칙(투기성 다주택 보유 여부), 차별적 혐오 발언 여부, 음주운전 위반 여부로 단 한 가지라도 해당될 경우 후보 자격을 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사진=조명래 전 대구시당 정치개혁본부장, 오마이뉴스 제공]

 

그 밖에도 인권교육 의무이수, 징계 이력, 병역의무이행, 범죄경력, 납세의무이행, 학위논문 연구윤리위반 여부 등도 심사해, 정의당의 후보 검증은 엄격하게 진행됐다.

 

한편 정의당의 이번 1차 자격심사는 지난 122일부터 6일까지 접수를 받아, 11일 자격심사 결과를 발표했다.

Copyrights ⓒ 대한민국청소년의회 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대구북구뉴스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대구북구뉴스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