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외국인종합지원센터, 한국문화 체험의 날 행사 개최

12.3(화) 중국, 베트남, 러시아, 필리핀 등 외국인주민 30명

입력시간 : 2019-12-03 17:29:09 , 최종수정 : 2019-12-03 17:32:47, 김기영 기자

인천외국인종합지원센터는 지난 3일 외국인자원봉사자들과 한국어교실 수강생, 외국인주민 등을 대상으로 한국의 문화를 직접 체험하고 배울 수 있는 한국문화 체험의 날 행사를 개최하였다.


이번 행사에서는 중국, 베트남, 러시아, 필리핀 등 다양한 국적의 외국인주민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미추홀전통음식문화연구원과 월미공원 등에서 진행되었다.


참가자들은 우리나라의 대표음식이라 할 수 있는 ‘김치’와 내·외국인에 관계없이 누구나 좋아하는 ‘찜닭’을 직접 만들어보고 시식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이 외에도 전통 의복체험과 한국의 전통적인 아름다움을 간직한 월미공원 등을 둘러보며 한국문화에 대한 이해를 높였다.


이 날 프로그램에 참여한 레티프엉(베트남)씨는 “한국에 거주한지는 조금 되었지만 이렇게 직접 만들어본 것은 처음”이라며 “직접 만들어서 그런지 더 뜻깊고 맛있게 느껴졌다.”고 소감을 밝혔다.


현재 인천시에는 약 115,720여명의 외국인주민이 거주중이며 인천시청 가족다문화과 정인숙 과장은 앞으로도 인천에 거주하는 외국인주민들의 편익 증진을 위한 다양한 체험행사 및 프로그램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Copyrights ⓒ 대한민국청소년의회 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기영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소상공인연합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