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산림행정 전국 최우수기관 선정

[충북도]

입력시간 : 2019-12-02 22:15:11 , 최종수정 : 2019-12-03 00:20:41, 이재천 기자

사진제공:충북도청


충북도는 2019년 지방자치단체 합동평가 산림분야에서 전국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돼 12월 2일(월) 산림청 대회의실에서 산림청장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번 산림분야 지자체 합동평가는 산림자원육성 달성률을 비롯한 산불방지 성과달성도, 수종갱신 벌채면적 달성률, 임도시설 실적률 등 10개 항목에 대한 추진실적을 종합 평가한 것으로 충북의 경우 전 분야에 걸쳐 최상위권 평가를 받아 산림행정 완성도에서 전국 최고의 기관임을 입증 받은 것이다.
 
특히 임도시설 실적률 지표 중 임도증가율이 124.7%로 전국 평균(90.63%)에 비해 우수한다는 평가와 지속가능한 산림자원 육성 달성률 지표가 124.39%로, 전국 평균(110%)에 비해 매우 우수하다는 평가를 받았다.
 
또한 기초 자치단체 부문에서도도 충주시, 단양군이 우수기관으로 선정됨으로써 산림행정 부서의 직무 역량과 저력을 과시했다.
 
지용관 산림녹지과장은 “충북의 산림을 더욱 가치 있는 산림생명자원으로 육성․발전시키기 위해 녹색 복지공간을 확충하는 한편 훼손된 산림생태계 복원사업과 산림재해 예방에도 만전을 기하고 여세를 몰아 2020년 정부합동평가에서도 연속 최우수도로 선정될 수 있도록 더욱 더 노력 할 계획“이라며, 앞으로 새로운 산림정책 개발은 물론 도민의 행복과 삶의 풍요로움을 더하는데 최우선하는 선도행정을 펼쳐나가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Copyrights ⓒ 대한민국청소년의회 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재천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소상공인연합신문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